퀵메뉴
닫기

종단(縱斷)-벼락 맞은 나무 The Diachronic- A Struck Tree

황규민 | HWANG Kyu-min

작품을 확대하려면 클릭해보세요.

작품정보Information
작가
황규민
Artist
HWANG Kyu-min
작품
종단(縱斷)-벼락 맞은 나무
Title
The Diachronic- A Struck Tree
제작
2021
Date
2021
재료
한지에 수묵, 호분
Medium
Ink and whitewash on paper
규격
180x130cm
작가노트Artist's Note
나는 동양화단을 비유한 시스템을 짜고, 그 안에
내 그림을 입력해 작동시키는 작업을 한다.
동아시아의 서화에서 현대 한국의 동양화로 이어지는
흐름의 중심에 전이모사轉移模寫의 법을 위치시켜,
원본 그림을 배우기 위한 화보를 제작한 후 화보를
그림화[]하고, 이를 점, 획, 탁 등 그림의 단위로 이용해
새로운 그림을 만드는 것이 시스템의 틀이다.
사혁謝赫에 의해 육법六法이 제시되었을 때
전이모사는 마지막 육법으로 비교적 덜 중요한 것으로
소개되지만, 대상을 대하는 태도나 필묵법,
그림과 화보, 열전과 같은 형식을 보면 그 중심에
끝없이 반복되는 과거 참조의 역사가 흐른다.
이 법을 중심으로 만든 시스템은 동양화를 숭배하거나
부정하기보다는 전시장에 유사 생태계를 만들어
관찰하는 방법으로 동양화를 재정의하려는 목적을 가진다.
I program a system which imitates
the East Asian arts group and enter my painting in it.
The framework of the system is to make a new painting using
drawing units such as dots, strokes and hooks through the
production of the drawing manual to learn original paintings
with the technique of “Transmission by Copying”
that was the modulation flow from East Asian paintings
and calligraphy to Korean paintings.
Although “Transmission by Copying” was introduced
as less important one out of the 6 principles established
by Xie He, there has been continuous practice of referring to
the past works as seen in the attitude towards subjects,
the way of using brushes and ink, paintings
and drawing manuals, and biographies. The system based
on the last 6th principle aims to redefine Korean paintings
by observing similar ecosystem in the exhibition rather than
worshiping or rejecting Korean paintings.
작가의 다른 작품Other Wor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