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메뉴
닫기

간지러워! It Tickles!

이현민 | YI Hyon-min

작품을 확대하려면 클릭해보세요.

간지러워!

It Tickles!

2018, 종이에 채색, 130x162cm

Color on paper

작가노트Artist's Note
근심과 한숨, 극도의 결핍이나 좌절감마저도 어떤 시간과 절묘하게 만나면, 정말 의외로, 빛나는 밤을 그려내기도 하고, 메마르고 무표정한 지면을 소란스럽고 명랑하게 깨워 낼 수도 있다.
Agonies and sighs, or even extreme lack and frustration may make illuminating night and wake up barren, blank face of the earth loudly and jolly if they encounter with certain time, real unexpectedly.
작가의 다른 작품Other Works